보관물

Posts Tagged ‘회’

6.2 동시 지방 선거 – 투표 & 여행

드디어 투표 하는날, 아침 6시 전에 일어나 6시 45분 일찍 투표 하였습니다.
이른 시간이었지만 의외로 많은 사람들이 투표를 하시는 모습에 놀랐습니다.

6.2 동시 지방 선거

투표를 마치고 계획되었던 가족 여행을 시작 하였습니다.
목적지는 안면도 꽃지해수욕장!
딸내미가 태어나기 전인 작년 4월쯤 와이프 출산 전 여행으로 찾았던 안면도를 다시 가보싶다는 와이프의 의견으로 정해진 장소입니다.

일찍 출발한 덕에 차 막힘 없이 9시쯤 꽃지해수욕장에 도착하였습니다.
역쉬 여행은 사람들 없을 때 다는게 제일 좋은 거 같습니다~
꽃지해수욕장에 가면 볼 수 있는 할매.할아배 바위.
도착 했을 때 부터 물이 슬슬 빠지기 시작하더니, 9시 반쯤 되더니 할매.할아배 바위까지 갈 수 있는 길이 생기더군요.

안면도 꽃지해수욕장

1시간 정도 있다가 안면도자연휴양림으로 이동하여 2시간 가량 휴양림을 거닐며 와이프랑 이야기 나누고, 사진도 찍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12시가 되더니 배꼽시계가 울리더군요.
그래서 꽃지해수욕장 옆 방포항에 위치한 방포 수산에 가서 회을 먹었습니다.

안면도 - 방포 수산

이곳은 횟감 사는 곳, 회 뜨는 곳, 먹는곳이 따로 따로 분리 되어 있는 곳이라 우선 방포 수산에 가서 광어 1마리와 우럭 2마리를 3만원에 사서 회을 뜨러 갔습니다.

안면도 - 방포 수산 횟감

산 횟감을 회 뜨는 곳에 가져가 회를 떠달라고 했습니다.

안면도 - 방포 회 뜨는 곳

휴일이라 다른 분들도 기다리고 계시더군요.

안면도 - 방포수산 횟감들

회만 뜨시는 분들이라 능숙한 손놀림으로 순식간에 회을 뜨시더군요.

안면도 - 방포 수산 회 뜨기

떠진 회를 가지고 회를 먹는 곳으로 이동 하였습니다.
기본 야채 셋트(상추,마늘,고추,초장,간장,고추냉이) 5천원, 매운탕 6천원, 공기밥 2개 2천원, 음료수 1천원 해서 1만4천원으로 회를 먹었습니다.
따라서 총 합 4만 4천원에 맛있는 회을 먹고 왔지요.

안면도 - 방포 회 타운 (회 먹는 곳)

안면도 - 방포 회 타운

회을 든든히 먹고 2시쯤 집으로 출발하여 4시 반쯤 집에 도착해 푸~욱 쉬었습니다.
오랜만의 가족 여행으로 와이프와 딸내미가 참 좋아했고, 저 또한 참 좋았습니다.
자주 이렇게 놀려 다녀야 겠네요 ^^v

Advertisements